본문 바로가기

난임클리닉반복적 자연유산

체계적인 검사와 진단,
적절한 치료를 통하여 극복할 수 있습니다

진단 과정

  • STEP.01

    초음파, 자궁난관 조영술을
    이용한 자궁 검사

  • STEP.02

    항인지질항체 검사
    항카디오리핀 항체 검사, 루푸스 항응고 검사,
    항당단백 항체 검사 (12주 간격으로2회 시행)

  • STEP.03

    호르몬 검사
    갑상선 자극 호르몬, 유즙분비 호르몬

  • STEP.04

    난소기능 평가를 위한 월경
    3일째 난포 자극 호르몬,
    에스트리올 수치검사

  • STEP.05

    부부 염색체 검사

  • STEP.06

    자연살해세포검사

  • STEP.07

    혈액응고검사
    antithrombin III, Protein C, Protein S

  • STEP.08

    유전자 돌연변이 검사
    Factor V Leiden,
    Prothrombin, MTHFR

  • STEP.01

    초음파, 자궁난관 조영술을 이용한 자궁 검사

  • STEP.02

    항인지질항체 검사 항카디오리핀 항체 검사, 루푸스 항응고 검사, 항당단백 항체 검사 (12주 간격으로2회 시행)

  • STEP.03

    호르몬 검사(갑상선 자극 호르몬), 유즙분비 호르몬

  • STEP.04

    난소기능 평가를 위한 월경 3일째 난포 자극 호르몬, 에스트리올 수치검사

  • STEP.05

    부부 염색체 검사

  • STEP.06

    자연살해세포검사

  • STEP.07

    혈액응고검사 : antithrombin III, Protein C, Protein S

  • STEP.08

    유전자 돌연변이 검사 : Factor V Leiden,
    Prothrombin, MTHFR

치료

  • 유전적 요인

    적절한 유전적 상담이 이루어져야 하며, 착상 전 유전적 진단이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착상전 유전진단은 시험관시술을 통하여 배아상태에서 염색체 검사를 시행한 후 정상적인 배아를 선별하여 자궁내 이식해주는 방법으로 성공시 반복적인 유산으로 인한 소파수술을 예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으나 고가의 시술비와 성공률이 낮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 해부학적 요인

    자궁 기형(중격자궁), 자궁내막유착증: 자궁내시경을 이용한 수술적 치료가 가능
    자궁경관 무력증: 자궁경부 봉축술

    단각자궁 정상자궁의 절반만 있는 경우; 쌍자궁 자궁이 두개있는 경우 단각자궁 자궁의 중간이 움푹 파인 경우; 단각자궁 자궁중간에 막이 있는 경우;

  • 항인지질항체 증후군

    임신이 확인된 순간부터 아스피린, 헤파린 치료를 시작하며 분만시점까지 치료를 해야 합니다. 치료의 성공률은 70-80%로 보고되어 있으나 임신 중 장기간 사용해야 하는 아스 피린과 헤파린의 합병증으로 자궁내 태아발육지연, 태반조기박리, 산모의 출혈성 부작용, 골다공증 등이 보고되어 있어, 적응증이 되는 경우에만 치료가 필요합니다.

  • 혈액응고이상

    고용량 엽산, 헤파린 치료

  • 내분비학적 요인

    갑상선 기능 저하증: 갑상선호르몬제 복용
    고프로락틴혈증: 원인에 따라 수술 혹은 약물 치료가 필요합니다.
    당뇨: 혈당조절
    다낭성난소증후군: 인슐린 저항증을 조절해주는 약물 치료

  • 원인 불명

    위의 검사상 아무 이상이 없는 경우이며, 아직 알려져 있지 않은 면역학적인 원인으로 생각되며, 황체호르몬 투여, 엽산복용, 면역글로블린과 같은 경험적인 치료를 하게 됩니다.
    면역글로블린은 임신초기부터 대개 임신 20-30주 까지 치료하게 되며 그 기전은 아직 정확히 알려져 있지 않지만 보고에 따르면 성공률은 70-85% 정도로 알려져 있습니다.


    반복적 자연유산은 아기를 계획하고 있는 부부에게 힘들고 어려운 과정이 될 수 있으나 희망을 갖고 적극적으로 관리를 하면 얼마든지 정상적인 분만까지 기대할 수 있습니다.
    체계적인 검사와 진단 및 원인에 맞는 적절한 치료를 통하여 모두 반복적 자연유산을 극복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