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1번째 이미지
  • 2번째 이미지
  • 3번째 이미지

마리아에스

최화영과장

진료예약하기
’환자분들에게
신뢰감을 주는 의사가 되자’
것이 저의 모토입니다
좋은 결과도 중요하지만, 진료실에서 저를 만나는 동안은
마음이 편해질 수 있는
그런 담당의가
되어 드리고 싶은 것이 난임 의사로서의 바램이죠.

약력

  • 이화여자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전공의 과정 이수
  • 산부인과 전문의 자격 취득
  •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석사
  • 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전임의
  • 현 마리아에스 진료과장

SNS/저서

블로그 : http://blog.naver.com/babyblessings

진료시간

진료안내정보표
구분 오전 오후
월요일 7:30 ~ 11:30 14:00 ~ 16:00
화요일 7:30 ~ 11:30 14:00 ~ 16:00
수요일 7:30 ~ 11:30 오후 휴진
목요일 7:30 ~ 11:30 오후 휴진
금요일 7:30 ~ 11:30 14:00 ~ 16:00
토요일 8:00 ~ 11:30 진료없음
12:00 이후 접수시 오후진료(14:00) 부터 가능합니다.

INTERVIEW

자기 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상봉마리아S에서 진료하고 있는 최화영입니다.
난임 전문의가 되신 특별한 계기가 있나요?
산부인과의 여러 분과 중 생식내분비학은 그 어느 분과보다 섬세한 성격의 학문이라고 생각합니다.
특히 그 중에서도 난임 진료는 환자의 상태에 대한 섬세한 접근이 필요하고, 임신이라는 목표를 두고 의사와 환자가 함께하는 여정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어느 분야보다 환자와의 유대관계가 깊이 형성되는 것 같습니다.

난임 진료의 이러한 면이 참 매력적이라고 생각했고, 무엇보다 난임으로 힘들어하는 분들에게 임신이라는 기쁜 결과를 돌려드릴 때 의사로서 너무나 큰 기쁨과 보람을 경험했기에, 난임 전문의의 길을 택하게 되었습니다.

평소 의료 철학이나 소신이 궁금합니다.
‘환자분들에게 신뢰감을 주는 의사가 되자’는 것이 저의 모토입니다.
또, 난임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분들이 진료실에서 저를 만나는 동안은 마음이 편해질 수 있는 그런 담당의가 되어 드리고 싶은 것이 난임 의사로서 저의 바램입니다.
일을 하시면서 어떤 보람을 느끼시나요? 진료 하시면서 어떤 순간에 보람을 느끼시나요?
모든 난임 의사분들이 마찬가지겠지만, 그 기쁨이 매우 크고 감격은 매번 새롭습니다.
난임 부부들이 너무도 애타게 기다리던 임신의 좋은 소식을 들려드릴 때 환자와 나누는 기쁨과 감격은 매번 새롭고 정말 큽니다.

단순히 하나의 질환이 치료된 게 아니라 한 가정이 새로운 출발을 맞이하는 축복과 같은 일이니까요.
그런 기쁜 소식을 전해드릴 수 있는 난임 전문의로 일하고 있다는 것에 늘 감사하고 있습니다.

가장 기억나는 환자분이 계시다면?
결혼 후 얼마 되지 않아 유방암을 진단받고 수술과 항암치료를 앞두고 계신 30대 초반의 환자분이었습니다.

일반적으로 항암치료를 받게 되면, 여성의 생식 기능은 거의 폐경 상태에 이르게 되는데요.
항암 치료 전, 저희 생식내분비 전문분과와 연결이 되어 시험관 아기 시술과 같은 방법으로 과배란을 한 후, 미리 배아들을 동결하여 가임력을 보존하였고, 항암 치료를 모두 마친 이후 에 동결되어 있는 배아를 이식하여 임신에 성공하였습니다.

10년 전만하더라도 유방암 치료로 인해 불가피하게 난임의 상태에 이를 수 밖에 없었을 케이스인데, 난임 의료의 발전으로 이런 분들에게도 임신의 가능성을 열어드릴 수 있게 되어 난임 의사로서 뿌듯하고 기뻤던 기억이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난임 환자분들에게 해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으시다면?
아마 모든 난임 의사분들이 비슷한 말씀을 하시지 않을까 싶은데요.
희망을 잃지 말고 포기하지 마시라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너무 상투적인 얘기라 지금 현재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분들에게 와 닿지 않을 수도 있겠지만, 실제로 진료실에서 저희는 난소초저반응군, 반복착상실패처럼 어려운 조건들을 가지고, 오랜 시간 많은 노력과 수많은 시술 끝에 임신의 기쁨을 누리시는 분들을 많이 만납니다.

그렇기에 포기하시지 말라고 말씀드리고 싶고, 또 한가지 덧붙이자면 힘든 상황이지만, 본인의 주치의를 믿고 최대한 마음을 편안하게 가지도록 의식적으로 노력하시면 좋은 결과가 있으실 거라고 믿습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