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본문 바로가기

  • 1번째 이미지
  • 2번째 이미지
  • 3번째 이미지

일산마리아

신영관원장

진료예약하기
난임 환자분들은
마음의 상처가 많은 분들입니다
저를 찾아 오시는 분들을 내 가족처럼 긍휼히 여기는
마음이
난임 치료의 시작이라고 생각해요.

약력

  •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 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전공의 과정 이수
  • 산부인과 전문의 자격 취득
  • 서울대학교병원 산부인과 전임의
  • 의학박사 전문의
  • 전 제주마리아 원장
  • 현 일산마리아 원장

진료시간

진료안내정보표
구분 오전 오후
월요일 07:30~12:00 오후 휴진
화요일 07:30~12:00 오후 휴진
수요일 07:30~12:00 오후 휴진
목요일 07:30~12:00 오후 휴진
금요일 07:30~12:00 오후 휴진
토요일 07:30~12:00 진료없음

INTERVIEW

자기 소개 부탁드립니다.
서울의대를 1978년 졸업하고 서울대학교병원에서 인턴, 레지던트 과정을 이수한 후 1983년 산부인과 전문의가 되었습니다.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에서 의학박사 과정을 인수하였구요.

2000년부터 2003년까지 제 고향인 제주도에서 제주마리아 분원장을 역임하였고, 현재까지 일산마리아 분원장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난임 전문의가 되신 특별한 계기가 있으신가요?
제가 산부인과 전문의가 된 35년 전만해도 산아제한이 사회적인 문제가 되어 ‘둘도 많다 하나만 낳아 잘 기르자’라고 하던 시대였고, 난관결찰술과 정관수술과 같은 불임시술이 권장되는 사회였습니다.

그 당시 우리나라는 난임 치료의 초창기 시대였는데, 그 당시 현 임진호 이사장님이 앞으로 난임이 큰 사회적인 문제가 될 것을 예측하고 홀로 미국, 일본 등에 연수를 가서 기술을 습득하고 돌아온 후 마리아의원을 개설하여 현재의 마리아병원으로 발전하게 되었습니다.
한 20여년 전에 저와 서울대 의대 산부인과 동문이었던 임진호 이사장님께서 앞으로 난임 분야에서 같이 일을 해 보지 않겠냐는 제의를 받아서 동참하게 되었습니다.

평소 의료철학이나 소신이 궁금합니다.
난임 환자분들은 마음의 상처가 많은 분들입니다.
환자분들을 내 가족처럼 긍휼히 여기는 마음이 난임 치료의 시작이라고 생각해요.
진료 하시면서 어떤 순간에 보람을 느끼시나요?
어느 의사나 마찬가지겠지만 절망의 상태에서 내원하여 어려운 치료과정을 잘 극복하고 임신에 성공하여 무사히 졸업하는 환자분들을 보면 매번 보람을 느끼게 됩니다.
기억나는 환자분이 있으시다면 말씀해주세요.
제가 의사로서 진료를 본지도 35년이 넘었죠. 불임만 전문으로 한 것이 20여년 되었습니다.
그 동안 정말 많은 분들을 만나왔습니다. 하지만, 모든 환자가 소중하고 치료에 최선을 다해야 하기 때문에 어느 한 두 분의 사례로 이야기하기에는 어려운 것 같습니다.

저에게는 모든 환자분 모두 모두가 귀중하고 기억에 남습니다.

왜 ‘난임’하면 마리아병원일까요?
난임 치료는 고도의 집중과 기술력이 필요한 분야입니다.
마리아병원은 설립 초창기부터 분만과 같은 다른 산부인과 분야에는 한눈을 팔지 않고 오로지 난임 분야에만 선택과 집중을 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합니다.
마지막으로 난임 환자분들에게 해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으시다면?
마리아병원의 캠페인처럼 희망은 생명을 만듭니다.

난임 치료 기술도 계속 발전하고 있으니 힘들더라도 포기하지 마시고 담당선생님과 함께 꾸준히 치료를 하시면 반드시 아기를 가질 수 있으니 희망의 끈을 놓지 않길 바랍니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