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리아광장언론속의마리아

언론속의마리아

[중앙일보] 난소 기능 떨어져도 시험관아기 시술 가능해요

홍보사 : 중앙일보2019/11/25hit. 306
홍보자료 목록

안녕하세요. 마리아병원입니다.
중앙일보 11월 25일(월) 건강한 가족 전문가 칼럼의
대전마리아 이경희 부장님 칼럼이 실렸습니다.


_SS_5672.jpg

희망이 생명을 만든다⑦ 대전마리아의원 이경희 진료부장

 시험관 시술이 등장했지만 여전히 극복하기 어려운 문제들이 있다.
그중 하나가 난소 기능 저하다.
주로 40세 이상에서 문제가 되지만 30대 초·중반이나 20대에서도 심심치 않게 발견된다.
심각한 환자는 과배란 유도에도 난포 반응이 떨어져 얻을 수 있는
난자 수가 현저히 적고 난자의 질도 떨어진다.
그렇다면 난소 기능 저하에 따른 가임력 저하에 미리 대처할 순 없을까.

[출처: 중앙일보 건강한 가족]


>>>자세한 온라인 기사 보기<<<


게시판 이전, 다음글 목록
이전글 TBS TV 민생연구소 “아이 하나만...” 난임 환자의 눈물...(주창우 선생님 출연)
다음글 채널 A 아빠본색 (서울마리아 임경실 부원장님 출연)

목록

Back to Top